여름 하늘 by BakYeongil



색상이 좋은 사진

 

당연히 그렇게 발색이 좋아야 함에도
보통 색상이 탁하고 흐리다.
그 이유는 간단하다.
노출을 정확히 측정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카메라가 측정 하는대로 촬영하면
노출이 엉터리가 되기 때문이다.


노출 측정 에리어에 주제를 정확히 두고 노출을 측정해도
주제의 반사율이 18%인 경우는
확률상으로 1%밖에 안되기 때문에
대부분 노출이 맞지 않는다.


그만큼 피사체의 반사율이 다 다르기 때문이다.
카메라 노출계의 기준은 피사체의 반사율이 18%가
기준점이란 사실을 분명히 알아야한다.


정확한 측정 방법은 입사식 노출계를 사용하는 것이고
그 다음은 그레이카드를 이용하는 것이다.
가장 일반적이고 쉬운 방법은 주제와 같은 환경의
자신의 손바닥을 노출측정 에리어가
벗어나지 않게 측정하는 것이다.
손바닥의 반사율이 18%에 가깝기 때문이다.


역광에서도 카메라 워크만 조금 바꾸어도
반사의 차이가 심한 눈과 얼음의 촬영에서도
손바닥 측정법은 실패를 하지 않는다.


주제가 태양의 강한 빛을 받고 있는 역광의 경우
그대로 촬영한다면 당연히 주제는 검게 될 것이다.
노출계가 반사율이 높은 것으로 인식하여
조리개를 조우거나 셔터 스피드를
빠르게 작동시키거나 지시하기 때문이다.


사실은 빛의 양은 같은데
주제의 반사율이 높을 뿐임을 명심해야 한다.
그러므로 노출값은 같다.
역시 주제와 같은 환경의 손바닥을 측정하면 된다.


물론 배경과의 노출차이가 심하기 때문에
주제는 정상 노출이 되지만
배경을 희생해 하얗게 날릴 수 밖에 없다.


디지털 시대가 된 지금은
이 노츨이론이 정확히 맞지 않는 부분이 생겼다.
백색이다.


LCD에  하이라이트가 번쩍이지 않으면
데이터가 존재하기 때문에 디테일을 살릴 수 있다고 한다.


라이트룸에서 리커버시켜
인디케이터의 적색 부분이 사라져도
정확한 디테일은 살아나지 않았다.


백색의 디테일을 살리려면
한, 두 스텝 언더 시켜야 한다.
그러므로 백색 주제를 촬영할때는
특히 주의를 기울려야만 한다.


2004년 3월 10일에 작성한 내용을 다시 수정함.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00
1
1127

mouse block

마우스오른쪽금지